광고

전남도, 해체공사장 안전관리 강화

金泰韻 | 입력 : 2024/02/27 [16:41]

 

전라남도가 건축물 해체공사의 안전사고와 부실 시공 예방에 온힘을 쏟고 있다.

 

전남도는 27일 화순 하니움 문화스포츠센터에서 해체공사 담당 공무원과 건축사 및 기술사 등 관계자를 대상으로 직무와 관계되는 지식·정보를 제공해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교육을 했다. 교육 참석자들은 또 업무 협력을 통한 안전사고 예방에 힘쓸 것을 다짐했다.

 

주요 교육 내용은 ▲해체계획서 작성·검토에 관한 주요 내용 ▲건설안전 ▲질의응답 등이었다.

 

질의응답 시간에는 국토교통부에서 참석해 관련 법령 및 업무 추진에 관련된 사항과 일선 현장에서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실질적 해체·안전교육이 이뤄졌다.

 

조병섭 전남도 건축개발과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해체공사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사전에 방비하는 것이 도민 안전을 지키는 최우선”이라며 “철저한 교육과 현장점검으로 안전을 실천하고, 해체공사 업무 중요도를 앞으로도 고려해 연 2회 정기적으로 교육하겠다”고 말했다.

 

전남도는 2022년 하반기부터 현재까지 해체공사장에 대한 건축 안전자문단 현장점검(47건)과 해체계획서 검토(67건)를 지원하고, 건축물 해체공사 안전관리 매뉴얼을 제작해 배포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봄 사진 한컷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