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치매안심센터, 배회감지기 무상대여 지원사업 확대

金泰韻 | 입력 : 2023/11/30 [20:39]

 

곡성군(군수 이상철)은 치매안심센터에서 치매노인 실종 문제에 대응하기 위해 배회감지기를 자체 구입해 무상으로 대여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매년 급증하고 있는 치매노인 실종 사고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지난 2018년도부터 경찰청과 협력해 시행하고 있다.

위치 확인이 가능한 단말기를 보급하여 경찰의 수색기간을 단축하고 환자 가족 부담을 줄이기 위한 목적이다.

사업대상자는 보호자가 있으면서 곡성군에 거주하는 치매환자다.

센터는 전용 단말기를 대여해 주고 통신요금을 지원한다. 신청을 희망하는 사람은 치매안심센터(☎061-360-8983~8)로 문의 후 스마트폰과 대상자의 가족관계증명서를 지참하여 센터에 방문하면 된다.

배회감지기는 손목시계형으로 돼 있어 보호자는 모바일 앱을 통해 대상자의 위치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대상자는 응급 버튼을 눌러 보호자에게 도움을 요청할 수 있다.

또한 사용자의 심박수, 산소포화도, 활동량, 수면패턴 등 건강관리 기능도 함께 제공돼 건강 모니터링이 가능하다.

또한 센터는 배회감지기의 배터리 방전으로 인한 불편함을 보완하기 위해 치매 환자의 지문, 사진, 보호자 연락처를 경찰서에 사전 등록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와 함께 옷에 부착 가능한 인식표 80매를 추가로 제공하여 치매 환자의 안전 보호망을 더욱 강화하고 있다. 이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곡성군치매안심센터(☎061-360-8983~8)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아침이 오는 소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