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장성군, 봄철 '자살 고위험 시기' 밀착관리

金泰韻 | 입력 : 2021/04/06 [16:35]

장성군, 봄철 '자살 고위험 시기' 밀착관리


전남 장성군이 오는 5월까지를 자살 예방 집중관리 기간으로 정하고 자살 고위험군에 대해 집중관리를 한다고 밝혔다.

매년 봄철은 자살률이 증가하는 고위험 시기이며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우울감까지 더해져 올해는 자살이 더욱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이에 군 보건소는 자살예방상담전화(1393) 안내 현수막 게첨 및 및 '도움 기관정보' 포스터 배부 등을 통해 자살 예방 홍보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읍·면 보건지소에 생명지킴이 양성 교육을 해 자살 위기자를 발굴할 수 있는 역량도 강화할 방침이다.

또한 자살 고위험군 군민을 대상으로 지속적인 안부 확인과 상담 등 밀착관리를 한다.

이 외에 코로나19 우울감 감소를 위해 자가격리자 심리상담 활동도 추진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자살 예방 집중관리 기간 생명의 존귀함을 일깨워 군민의 우울감을 낮추고 자살률을 감소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으면 자살예방상담전화(1393), 정신건강 상담 전화(1577-0199), 희망의 전화(129)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다.
(끝)

출처 : 장성군청 보도자료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소나무와 함께 하다. 곡성읍 오명수 선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