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치매안심센터, 치유농업을 활용한 인지강화교실

金泰韻 | 입력 : 2024/07/05 [16:21]

 

곡성군치매안심센터는 지난 4월부터 진행된 치매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하는 인지 강화교실을 마쳤다.

인지강화교실은 치매 고위험군을 위해 고안된 전문 프로그램이다.

경도인지장애 진단을 받은 대상자에게 적절한 인지훈련을 제공하여 치매 발병을 예방하고 발병 시기를 지연시키는 것을 목표로 한다. 더불어 사회적 교류 활동을 통해 참가자들의 우울감 해소와 사회적 고립 방지에도 기여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주 2회 총 20회차로 진행됐으며 꽃바구니 만들기, 텃밭 조성 등 생활원예 프로그램과 인지교구학습, 치매 예방 체조 등 인지 강화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활동은 치매안심센터 뇌운동실과 농업기술센터 실증포를 오가며 진행되어, 참가자들에게 다양한 환경에서의 학습 환경을 제공했다.

프로그램 마지막 날에는 참가자들이 참여 소감을 나누고, 직접 재배한 작물을 수확하여 맛보는 시간을 가졌다. 참여 어르신 1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사전‧사후 평가 결과에서는 인지기능이 향상되고, 우울감이 감소하는 긍정적인 변화를 확인할 수 있었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참가자는 “화요일, 목요일만 기다렸는데 이제 끝나버려서 너무 아쉽다”며, “매주 웃으며 다니다 보니 지팡이도 버렸다”고 소감을 전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치유농업이 치매예방에 실질적인 도움이 된 것 같아 보람을 느낀다"며, "내년에는 더 나은 환경에서 프로그램을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치매안심센터에서는 하반기에도 치매 환자뿐만 아니라 보호자를 대상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할 계획이다. 프로그램에 참여를 원하거나 궁금한 사항이 있으면 곡성군치매안심센터(☎061-360-8983~8)로 문의하면 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마가 잠시 쉰 틈을 찾아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