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4월 1일부터 대형 폐전자제품 무상수거

金泰韻 | 입력 : 2020/03/31 [18:43]

  © 金泰韻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오는 4월 1일부터 가정에서 대형 폐가전제품을 버릴 때 수수료 없이 집안에서 편안하게 처리할 수 있는 무상 방문 수거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시행은 그동안 대형 폐가전 제품을 버리기 위해서는 시간과 비용이 발생했다. 읍면 사무소를 방문해 폐가전제품의 크기 및 종류에 따라 일정 수수료를 납부하고, 집 앞까지 직접 폐전자제품을 내놓아야 했다.
군은 불편을 감소시키기 위해 오는 4월 1일부터는 콜센터(1599-0903), 인터넷(edtd.co.kr), 카카오톡(ID weec)을 통해 신청하면 한국전자제품자원순환공제조합에서 방문해 무료로 수거한다.
수거대상은 냉장고, 세탁기, TV, 에어컨 등 1m 이상 대형 폐가전제품이다.
컴퓨터, 청소기, 전기밥솥 등 1m 미만 소형 폐가전제품은 대형 폐가전제품과 동시에 배출할 경우 무상수거가 가능하다. 다만 원형을 훼손한 제품(냉장고 냉각기, 세탁기 모터훼손 등)은 수거 불가 품목으로 분류되어 현재와 같이 대형폐기물 배출 수수료를 읍면사무소에 납부하고 배출해야 한다.
군 담당자는 “폐가전제품의 배출 편의성을 높이고 불법처리를 방지할 수 있을 것이다”며“대형 폐전자제품으로 인한 환경오염을 방지하고 무상 방문수거 사업이 조속히 정착될 수 있도록 홍보와 수거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 황룡강 ‘힐링 허브 정원’ 모습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