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시화정청소년의집 개관 10주년 기념식

상상과 창작 문화생태계 ‘꿈지’의 새 시작

강성대기자 | 입력 : 2019/03/24 [14:45]

청소년들의 긍정적 성장과 자발적인 문화형성 확산을 위한 문화예술 중심의 허브기관으로 역할을 해온 광주광역시화정청소년문화의집 ‘꿈지’는 지난 22일 개관 10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 광주시 서구 화정청소년문화의 집이 지난 22일 개관 10주년 기념식을 가졌다.     © 광주시 제공

이날 화정청소년문화의집 성과와 역사를 기념하고 청소년이 행복한 비전을 선포하기 위해 진행된 개관 10주년 기념식은 ‘꿈지 열풍 - 10년의 풍악을 울려라’라는 주제로 1부 풍류한마당과 2부 기념식으로 진행이 됐으며, 지역청소년과 유관기관 단체장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기념행사는 새 희망을 담은 ‘상상과 창작의 문화생태계!’ 비전선포를 시작으로 화정청소년문화의집을 통해 성장한 청소년들의 ‘꿈지 10년 패션쇼’, ‘뮤지컬 갈라쇼’, ‘댄스동아리 공연’ 등 축하무대로 꾸며졌다.

 

화정청소년문화의집은  지난 2009년 개관해 사단법인 흥사단광주지부가 위탁운영하고 있으며, 지하1층 지상 3층의 규모로 음악활동실, 댄스연습실, 밴드연습실, e카페, 다목적홀 등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다.    

 

또한 문화예술대안교육 ‘래미학교’,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한뼘’과 청소년운영위원회, 청소년희망프로젝트, 청소년어울림마당 등 다양한 문화예술프로그램을 운영해 연 5만명의 청소년들이 이용하고 있다.

 

화정청소년문화의집 문수영 관장은 “ 화정청소년문화의집 ’꿈지‘의 10주년을 맞아 10대 시민의 행복과 평화를 지원하고, 상상과 창작의 문화생태계를 조성하는데 향후 10년을 헌신하겠다”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곡성 섬진강기차마을, 크리스마스 주간 이벤트
광고